본문 바로가기

만리혈풍

사마달 / 미스터블루

무협, 단행본만화

푸줏간의 고깃덩이처럼 쇠갈고리에 꿰인 채 들보에 걸려 있는 아비를 본 적이 있는가? 무자비한 권력에 사랑하는 여인을 빼앗기거나 음모에 속아 내가 가진 모든 것을 송두리째 빼앗겨 본 적이 있는가? 누명을 쓴 것으로도 모자라 서로 죽여야만 살 수 있는 지옥도에 유배되었던 사람들…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