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무장춘몽

황성 / 더블플러스

무협, 단행본만화

세상은 변한다고 하지만..내겐 변하는 게 아무것도 없다... 판에찍은듯 반복되는 일상... 하룻밤 스쳐 가는 여자들마저도 새롭지 않다... 목까지 잠긴 이 늪 같은 무료함속에서... 핏물이 시퍼렇게 얼어붙은듯한 도취같은것...! 그런게 어디 없을까...!